http://intofaith.org/files/attach/images/167/d7f0131f07e12fe3bae3cd9b5b07173e.jpg
조회 수 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34.

1  여호와께서 내게 말씀하셨다.

2 “사람아, 이스라엘의 목자들을 향해 예언하여라. 그들에게 예언을 전하여라. ‘이것이 주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는 것이다. 오직 자신들만을 돌보는 이스라엘의 목자들에게 재앙이 있을 것이다! 목자들은 마땅히 양 떼를 돌봐야 하지 않느냐?

3 너희는 살진 양을 잡아 그 기름진 것을 먹고 양털로 옷을 만들어 입을 뿐, 양 떼들을 돌보지 않는다.

4 너희는 약한 사람들에게 힘을 북돋아 주지 않았고, 병든 사람들을 고쳐 주지 않았으며, 상처 입은 사람들을 싸매 주지 않았다. 길을 잃고 헤매는 사람들을 찾아 데리고 오지 않았으며, 잃어버린 사람들을 찾아 나서지 않았다. 오히려 그들을 거칠고 잔인하게 다스렸다.

5 목자가 없기에 그들은 흩어졌고, 모든 들짐승의 먹이가 되고 말았다.

6 내 양들이 온 산과 언덕들을 헤매며 온 땅에 흩어졌으나, 아무도 그들을 찾아 나서지 않았다.


정열아,

네 스스로 조심하고, 거짓되어 말하지 않고자 함을 내가 알고 있다.

좋은 목자가 될 때까지, 스스로 사람들을 멀리 하고 있음도 내가 안다.

악한 사람이 어찌 선하게 되고자 하는 사람을 인도할 수 있겠습니까?라고 변명하는구나.

2년 동안, 너는 아무도 만나지 않았다.

너는 나에게 "나는 목자도 아니고, 돌볼 양도 하나도 없습니다" 라고 말하는구나.

그리고 지금은 경제적으로 너무 너무 힘들어, 거의 미칠 지경에까지 이르렀구나.


네가 잘못하고 있는 것이 있다.

'양떼를 돌본다'는 의미가 무엇이냐?

'사람을 돕는다'는 뜻이 무엇이냐?

너는 더 깊이 묵상하거라.


네가 잘못하고 있는 것이 또 있다.

너에게 '선'의 기준은 무엇이냐?

누가 '선'의 기준을 말했느냐?

네 자신이 아니냐!


정열아,

무엇으로, 어떻게, 어떤 자격으로 사람들을 도울까? 나에게 말하지 말거라.


정열아,

'나의 믿음'을 붙잡고, 단련시키고, 또 단련시켜라.

그리고 

'믿음'에 대하여 전하거라.

네가 오늘 깨달은 '아브라함의 믿음'에 대하여, 더 깊이 묵상하거라.

그리고

'믿음 위에 서거라'


[아멘]

?

List of Articles
제목
1월 01일. 이 계시의 말씀을 읽는 자는 복 있는 사람입니다.
1월 02일. 사람들은 네가 살아 있다고 하나, 사실은 죽은 자와 다름없다.
1월 03일. 하나님을 섬기는 자들의 이마에 도장을 다 찍기 전에는
1월 04일. 그러나 땅과 바다에 있는 자들에게는 화가 미쳤구나.
1월 05일. 큰 창녀가 받을 심판을 네게 보여 주겠다.
1월 06일. 내가 속히 가겠다. 아멘. 주 예수여, 어서 오소서
1월 07일. 부시의 아들인 나 제사장 에스겔에게 말씀하셨고, 여호와의 능력이 내 위에 내렸다.
1월 08일. 이것이 이스라엘 민족에게 보여 주는 징조다.
1월 09일. 그것은 내가 이전에 들에서 본 모습과 같았다.
1월 10일. 그들이 반역하는 백성이라 하더라도 혹시 깨달을지 모르기 때문이다.
1월 11일. 이는 그 백성이 내게 신실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1월 12일. 수수께끼와 비유를 이스라엘 백성에게 말하여라.
1월 13일. 분노 가운데 그 뿌리가 뽑혀 땅에 내던져지니
1월 14일. 사람아, 예루살렘을 바라보며 그 성전을 향해 예언하여라. 이스라엘 땅을 향해 예언하여라.
1월 15일. 일어난 일을 보고도 자기 언니보다 더 음란하였다.
1월 16일. 바빌로니아 왕 느부갓네살을 데려와 두로를 칠 것이다.
1월 17일. 곧 하나님께 의지하지 않고
1월 18일. 그러하니 우리가 어떻게 살 수 있을까?
1월 19일. 잃어버린 사람들을 찾아 나서지 않았다.
1월 20일. 내가 나의 영을 너희 속에 두고 너희가 살 수 있게 할 것이다.
1월 21일. 왜냐하면 그것이 바로 너를 여기로 데리고 온 이유이기 때문이다
1월 22일. 성전은 여호와의 영광으로 가득 차 있었다
1월 23일. 너희가 제비를 뽑아 이스라엘 지파들 사이에 나누어야 할 땅이다.
1월 24일. 여호야김이 왕이 된 지 삼 년째 되는 해에
1월 25일. 왕의 손에서 구해 내실 것입니다.
1월 26일. 다니엘을 부르십시오.
1월 27일. 환상을 보고 그 꿈의 내용을 적어 두었습니다.
1월 28일. 네가 처음 기도를 시작할 때부터
1월 29일. 끝까지 네 길을 가거라.
1월 30일. 오히려 하나님의 복음을 전하는 데 도움이 되었다
1월 31일. 하나님께서 그의 크신 능력으로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오늘의 말씀

  • 피곤한 자에게는 능력을 주시며 무능한 자에게는 힘을 더하시나니
    - 사 40:29

링크사이트

baner

오늘:
19
어제:
24
전체:
19,712